개인적으로 이선균이라는 배우가 출연한 드라마는... 커프를 유일하게 본것 같고.

끝까지 간다였나, 체포왕이었나.. 를 재미있게 봤음.


전문직을 주로 하더라도, 최근에 강하거나, 독한 이미지의 역할을 해왔는데, 개인적으론 좀 가벼운 캐릭터와 잘 맞지 않나 생각했는데, 이번엔 꽤 잘 어울릴것 같습니다. 


김고은은.. 음.. 제가 매우매우 좋아하는 배우지만, 뭐랄까.. 검사역할을 하기엔.....

법복 (맞나?)을 입은 모습이.. 왜 영락없는 고딩으로 보이는지.. 아직도 은교의 이미지가 제 이미지에 남아있는 건지.. 차이나타운도 재미있게 봤는데 말이죠. 


뭐 임원희씨는... 두말 할것 없는 분이시죠.

임원희씨와, 관객들사이엔 "구지 통성명이 필요없는' 관계죠. 



하.. 물론 극장이라는 공간을 싫어하는 제가, 이영화를 극장에서 볼 확률은 0입니다. IPTV 나오면 결재해서 봐야죠.... 



-예고편


-인터뷰



-포스터

-스틸컷





신고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