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지극히 개인적인~ Ray 

카테고리

Ray@Blog (1805)
~ 2016 (1805)

최근에 달린 댓글

WP7에 대한 잡설

~ 2016 / 2012.04.07 00:18

ZDnet의 기사를 보며, 개인적으로 윈도우즈폰을 안드로이드보다 더 기대하는 이유를 생각해보았습니다. (분명히 말하지만 사견입니다.)

I'm sick to death of Android / 한글번역본은 계란소년님의 포스팅을 보시면 됩니다. http://eggy.egloos.com/3823476


<내안에.. 앱들있다!>


기존 휴대폰들과 달리 스마트폰은 생태계라는 것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실질적으로 스마트폰의 최강자라 할 수 있는 (물론 보는 기준에 따라 달라집니다만.) 아이폰의 경우 최적화된 소수의 기기(현재 3Gs, 4, 4S, iPad1,2 뉴 아이패드)에서 구동되는 앱을 통한 소프트웨어 생태계, 또한 2년 주기로 바뀌는 하드웨어 디자인(아이패드는.. 예외군요 ㅎㅎ 태블릿이니 살짝 넘어가주세요..)을 통한 악세사리와 같은 하드웨어 생태계가 완벽하게 돌아가고 있습니다.


또한 스마트폰을 사용하면서 가장 큰 이슈가 되는 OS업데이트의 경우 아이폰은 SW와 HW를 모두 만들고 있기 때문에 OS업데이트에 관해선 가장 확실한 지원을 해주고 있습니다.


<누..누굴 더 이뻐할 수도 없고... 아놔....>


가장 성공적인 사업모델을 갖고 있는 아이폰과 대비하여 현재 가장 큰 시장규모를 가진 안드로이드를 살펴보면 구글은 SW에 집중하여 빠른 버전업을.. 제조사들은 OS사용료가 무료(물론 업데이트에 대한 기술자문료가 꽤 큰것으로 알고 있습니다.)라는 점과 iOS에 대응할 만한 OS가 없다는 환경적 요인으로 인하여 안드로이드 폰들을 다양하게 생산하는 분업 구조가 되어있습니다.


그리고 구글이 생태계 관리를 느슨하게 하는 편이다 보니... 어플리케이션 마켓만 해도 통신사별로, 제조사별로 존제하는 상황입니다.


또한 하드웨어적으로도 스펙, 스크린크기, 해상도, 사용AP 등... 엄청나게 다양한 경우의 수가 있고, 제조사들의 여력에 따라 달라지는 최적화 능력에 업데이트 여부등 '파편화'라고 불리는 현상이 지나치게 나타나고 있습니다. 


어떻게 보면 데스크탑 윈도우즈의 비즈니스 모델을 따라한것 같은데.. 지금 안드로이드는 경우의 수가 훨씬 많습니다. 컴퓨터는 대중화가 된 시점 기준으로 볼때, 어차피 CPU 제조사가 인텔과 AMD, 그래픽카드도 nVidia 와 ATi 두회사 뿐이었습니다. 그리고 어차피 MS에서 OS관련 주도권을 강하게 쥐고 있었기 때문에 지금의 안드로이드처럼 OS업데이트도 제조사가 알아서 해야하는 파편화된 경우의 수는 나오지 않았죠.


윈도우즈폰의 경우 iOS와 안드로이드의 중간 형태 혹은, 조금더 iOS에 근접한 데스크탑 윈도우즈 모델이라고 봐야겠죠. OS 뿐만 아니라 하드웨어부분도 스펙적인 부분을 규제를 하고 있기 때문에, MS는 OS의 업데이트 및 최적화 부분을.. 제조사는 자사 기기의 디자인과 생산을 전담하는 구조의 생태계를 갖고 있습니다. 


어플 개발자의 입장에서는 고려해야할 경우의 수가 iOS급 정도 밖엔 되지 않는 것이죠. 



<제조사는 달라도 운영체제는 같아요~>


이런 생태계적인 부분의 기초는 잘 다져져있는 MS의 윈도우즈폰의 가장 큰 약점은 바로 하드웨어 제조사가 많지 않다는 것입니다. 메이저 제조사들 중에서 윈도우즈폰을 메인으로 밀고 있는 회사는 노키아뿐이죠. 삼성과 HTC는 생색내기 수준이고, LG는 발을 빼려는 움직임을 보이고 있고, 소니와 모토로라는 참여조차 안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이 그림의 NOKIA 자리에 다른 회사들도 있어야 할텐데 말이죠..>


그렇다면 MS는 섀시규격을 준수할 수 있는 중소규모의 제조사들을 안드로이드 대비 WP7이 갖고 있는 장점을 어필하여 자신의 우군으로 끌여들여야 하겠죠. 노키아의 루미아900이 저가로 미국에 진출한 것을 볼때 MS가 일단 기기를 빨리 풀어야 한다는 생각을 갖고 있는 것 같습니다. 그렇다면 그 대상은 아마도 기존의 PMP 제조사들이 아닐까.. 싶네요. 국내의 경우엔 뭐 아이리버나 코원 같이 새로운 활로를 찾고 있는 제조사들에게 MS가 구원의 손길(?)을 내민다면 각 지역별 판매 및 A/S 문제는 제조사가, OS업데이트는 MS가 맡아서 진행한다면 양쪽에게 모두 좋은 결과가 나오지 않을까.. 합니다. 물론 그전에 MS는 WP7의 부족한 부분을 어서어서 업데이트 해야겠죠.


사족 : 제가 생각하는 것과 유사한 생각의 포스팅이 역시 계란소년님의 블로그에 번역되어 업데이트 되었네요. (글을 쓸려고 임시저장 때린건 4월 3일이었으나....) 원문 : Android Device Makers Are Mutinying, Says Insider  // 번역 : http://eggy.egloos.com/3826045

Posted by Ray 
Total395,919
Today46
Yesterday65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