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지극히 개인적인~ Ray 

카테고리

Ray@Blog (1805)
~ 2016 (1805)

최근에 달린 댓글

좋은 느낌의 음반.. 이안 1,2집

~ 2016 / 2005.12.26 14:38


뭐..... 좋다..는 말만 하고 싶다.

데뷔전에 그러니까. 이안(본명 이동희)씨를 간접적으로 알수 있었다.

악으로 깡으로 라는 책(차승민 지음))과 아주 특별한 소리여행(이동희 지음) -한국 국악을 전공하는 대학생 3인의 국악알리기 여행인 walking corea 프로젝트의 기행문이라면 될려나.-을 재미있게 읽었었다.

3인중 차승민씨의 홈페이지는 자주 놀러갔었는데... 무슨이유인지 (DC인들... 정말 문제다.) 폐쇄가 되었고 다른 사람두명은 무얼 하는지 궁금해서 검색하다가 이동희 씨는 이안이라는 이름으로 가수 데뷔를 했고 박영주 씨는 국악 공연활동을 한다는 사실을 알았다.

국악을 잘 알진 못하지만.. 가야금과 대금의 소리를 좋아하는지라. 음반을 구매했다.. 국악같지 않으면서도... 잘 들어보면 국악이 접목되어있다...

꽤나 좋은 느낌으로 오랫동안 내귀속에 울릴듯 하다.




'~ 2016' 카테고리의 다른 글

펜텍에서 이번에 세빗에 출시한 폰..  (0) 2006.03.13
좋은 느낌의 음반.. 이안 1,2집  (0) 2005.12.26
볼만한 전시회  (0) 2005.11.28
앞길은 알 수 없는거야..  (0) 2005.11.28
Posted by Ray 

볼만한 전시회

~ 2016 / 2005.11.28 18:59
 

중앙일보 기사 사진으로 찍은거..

www.designkorea.or.kr 로 가면 자세한 사항이 있다.




'~ 2016' 카테고리의 다른 글

좋은 느낌의 음반.. 이안 1,2집  (0) 2005.12.26
볼만한 전시회  (0) 2005.11.28
앞길은 알 수 없는거야..  (0) 2005.11.28
지르고 싶은 디카.  (0) 2005.11.27
Posted by Ray 
TAG 일상, 전시

앞길은 알 수 없는거야..

~ 2016 / 2005.11.28 18:52

한치앞도 알수 없지..

내가 읽었던 책중에 기억에 남는 말은


미래를 예측하는 가장 확실한 방법은 스스로 미래를 창조하는 것이다 라는 말이다.
(소니의 야망 이라는 책에서 읽었는데.. 누가 한말인지.. 까먹음.. ㅠ.ㅠ)

문열고 그 뒤에 있을 방이 어떤 모습인지 궁금하다면..
그냥 열어버리면 된다..

그리고 마음에 안들면 다시 만들어버리면 그만..




'~ 2016' 카테고리의 다른 글

볼만한 전시회  (0) 2005.11.28
앞길은 알 수 없는거야..  (0) 2005.11.28
지르고 싶은 디카.  (0) 2005.11.27
끄적끄적  (0) 2005.11.27
Posted by Ray 
TAG 일상
Total393,836
Today13
Yesterday63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