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지극히 개인적인~ Ray 

카테고리

Ray@Blog (1805)
~ 2016 (1805)

최근에 달린 댓글

컴퓨텍스 2011 에서 밝혀진 윈도우즈8의 하드웨어 제약 사항들

~ 2016 / 2011.06.02 18:18
MS가 프리뷰 이벤트말미에 윈도우즈8의 하드웨어 제약에 대한 이야기를 밝혔습니다. (그 부분은 제가 소개를 안했습니다.)


윈도우즈8 타블렛의 터치스크린은 디스플레이 끝의 첫 픽셀부터 터치 입력이 가능해야 한다는 제약 사항이 있다고 합니다. ( 즉 터치패널이 디스플레이보다 약간 커야겠죠.) 그 이유가 윈도우즈8은 가장자리 스와이프를 멀티태스킹 등에 이용되기 때문에 매우 중요할 수 밖에 없습니다. 또한 배젤 전체를 강화유리로 덮는 것을 권장하고 있다고 합니다.

 
또한 윈도우즈8의 권장 해상도는 16:9 비율의 1366 X 768 라고 합니다. 그 이하 해상도에서 1024 X 768 에서는 일부 제한적인 UI로 구동이 되고 1024 X 600 에서는 무조건 클래식 데스크탑 UI로 구동된다고 합니다. 

 
 또한 윈도우즈8은 새로은 OEM Activation 3.0 이 적용된다고 합니다. BIOS 대신에 UEFI 와 몇몇 센서들이 기본 사항이 된다고 합니다. 디스플레이와 터치에 관한것은 위에 언급한 대로입니다. 


그리고 컴퓨텍스에서 W4 라는 윈도우즈폰7 단말을 출시한 Acer 의 CEO 가 MS에 대한 불만을 표시했다고 합니다. MS가 윈도우즈를 탑재할 하드웨어에 대해 너무 업격하게 통제를 하고 있다는 불만이었네요. 그리고 이는 Acer 뿐만이 아니라 칩 공급자와 PC 제조사도 공감하는 분위기라고 합니다.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가 따로 움직이기 때문에 생기는 문제점들을 해결하고자 자사의 OS를 쓰는 밴더들에 간섭을 하려는 듯 하네요. 컴퓨터가 아닌 태블릿에는 WP7처럼 UI 마져 고정될 지도 모른다고 합니다. (아무래도 애플의 모델에 크게 영향을 받은것 같네요. 스티브 발머도 실적이나 이뤄놓은 것이 없다보니 조급한가 봅니다.)


MS의 간섭에 대한 구체적인 소문내용도 있습니다. 윈도우즈8 개발에 있어서 몇몇 제조사들을 참여시켰는데. 참여한 칩 공급자는 컴퓨텍스에서 플래카드가 걸린 인텔, AMD, 퀄컴, TI, 엔비디아라고 합니다. MS는 이 칩 공급자 별로 2개의 제조사만 초대할 수 있도록 제한을 했다고 합니다. 즉 윈도우즈8 개발 과정에 참여할 회사들은 칩 공급자 5개, 하드웨어 제조사 10개 라는 것인데, 글로벌 시장을 대상으로한 태블릿을 만들 만한 회사들에, 대만회사들은 대부분 빠지게 되죠. 이미  LG, 삼성, 모토로라, 소니, 노키아, 델, HP 가 기본으로 들어가겠죠? 벌써 7자리가 채워졌네요 (물론 HP 는 WebOS에 참여하고, 모토로라는 WP7에도 참여를 안하니 2회사를 빼도 이미 5자리는 주인이 있습니다.) 여기에 HTC, Asus, Acer 정도 들어갈테고, 레노버도 유력하고.... 

MS 는 하드웨어를 제한함으로써 좀더 나은 최적화를 제공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 듯 합니다. 더불어 동일 UI / UX 제공으로 시장 점유율 및 이탈 고객을 방어할 수도 있을 것이고요. 점점더 시장이 치열해지네요. 
Posted by Ray 

윈도우즈8 프리뷰 컴퓨텍스 2011 이벤트

~ 2016 / 2011.06.02 16:55
출처 : engadget
주욱 훑어봤는데. 꽤나 흥미롭네요. 번역을 해볼까... 하다가 워낙에 허접한 실력에 그냥.. 훑어만 보고 말았습니다. 


 

일단 공식적으로 윈도우즈8 으로 명칭을 정식으로 사용하게 된 듯 합니다.


시연 머신중에 하나로 Dell 이 개발중인 신형 XPS 제품이라고 합니다. 터치스크린이고, 1366 X 768 해상도를 갖고 있다고 합니다.


[##_http://blog.raystyle.net/script/powerEditor/pages/1C%7Ccfile30.uf@1418A7444F8A879C2B3092.jpg%7Cwidth=%22600%22%20height=%22450%22%20alt=%22%22%20filename=%22w06.jpg%22%20filemime=%22%22%7C_##]

윈도우즈8 은 타일 기반의  UI를 지원하고, WP7 처럼 타일은 라이브 타일이라고 합니다.  연락처, 트윗, 메일 등을 실시간으로 갱신해주는 시스템이죠. (통신업계들이 싫어하는 소리가 들립니다. '스마트폰에 이어 데스크탑까지!! 통신비를 올려야겠다. 통신비 안올리면 꿈이없다~ 등등.') 
또한 시연에 사용된 개발머신들에 탑재된 어플들은 HTML5 랑 자바스크립트,CSS 등으로 만들어졌다고 하네요



터치기반 멀티태스킹도 WP7의 영향을 분명히 받긴 한듯 합니다. 




또한 IE10도 탑재되었다고 합니다. (크롬과 버전 경쟁에 들어갔나요? ㅎㄷㄷㄷㄷㄷ) 터치스크린에도 대응되도록 설계가 되었다고 합니다.


물론 터치스크린이 아닌 기존의 하드웨어에 대한 지원도 잘 될것이라고 합니다.


또한 태블릿이나 터치스크린 PC, 일반 PC에 탑재되는 OS는 개별 버전이 아닌 모두 윈도우즈8이라고 합니다. (즉 일반 PC에서 터치스크린 PC로 바꾼다고 태블릿에디션을 별도 구매하는 방식이 아닌 기존의 윈도우즈8을 인스톨하는 것으로 터치스크린 대응의 윈도우즈8이 가능)


아마 윈도우즈8에서 가장 큰 관심을 받은 부분은 이부분이 아닐까 싶습니다. 바로 Windows 8 on ARM!! 행사장에 인텔과 AMD 말고도 퀄컴, TI, 엔비디아의 플래카드도 같이 걸려있었다고 합니다.


스테이지에 전시되어있는 제품들인데 모두 시연 및 개발기기로 판매대상들은 아니라고 합니다. 위에 있는 파트너사들이 만들었다고 하네요.

[##_http://blog.raystyle.net/script/powerEditor/pages/1C%7Ccfile23.uf@166D44374F8A879C18B071.jpg%7Cwidth=%22600%22%20height=%22450%22%20alt=%22%22%20filename=%22w04.jpg%22%20filemime=%22%22%7C_##]
퀄컴의 스냅드레곤 칩셋이 탑재된 태블릿 제품이라고 하네요.

이 노트북은 엔비디아의 쿼드코어 프로세서인  Kal-El 칩셋이 탑재되었다고 합니다.



개인적으로는 윈도우즈8의 ARM 버전을 기대합니다. 어차피 새로운  CPU 에서 구동되는 것이라면 애플이 클래식OS 에서 OSX 로 호환성을 포기하면서 넘어온것 처럼. 구조적으로 오래되어 불필요한 부분을 제거하고 많은 개선을 이뤘으면 하네요. 그리고 제발 한국에서 빌어쳐먹게 많이 써대는 Active X 는 없앴으면 좋겠습니다. 아놔 앤프로텍트니 파수닷컴이니 잉카니 뭐니. 아주 그냥!!!!!!!! 


Posted by Ray 

[Tip] 윈도우 탐색기 개조하기!!! (체크박스를 만들자!)

~ 2016 / 2011.06.02 12:31

파일 여러개를 선택할때 Ctrl 키를 쓰고 여러개를 선택하거나, Shift 키를 통해 연속된 파일을 여러개 선택하게되죠.


좀더 편하게 여러개의 파일을 선택할 수 있는 방벙이 비스타나 윈도7에 있습니다.


보통은 이런 모습이거나.


이런 모습을 하고 있죠!!!


하! 지! 만!


alt 나 f10키를 누르면 나오는 메뉴의 도구 –> 폴더옵션을 누릅니다.!!!!!!!!!!!!!


그럼 새롭게 창이 하나 뜨는데 여기서 보기탭을 누릅니다.


그리고 나서 하단의 스크롤 바를 주욱~~~~~ 내리면 최하단에 확인란을 사용하여 항목 선택이 있죠? 체크합니다.


짜!~~ 잔!~~~~~~~~~


자 앞쪽에 체크해서 선택이 가능해지죠?? 하하~


이런 형태에서도 체크가 생깁니다!!!! 오호~!~!~!~!~!~!~!


심지어~~~~~   바탕화면에 있는 파일들도 체크가 됩니다!!!!!!

 

Posted by Ray 

[윈도우즈8] 클라우드 세팅 옵션 발견

~ 2016 / 2011.05.05 13:09
출처 : http://www.engadget.com/2011/05/03/latest-windows-8-leaks-reveal-cloud-based-settings-more-app-sto/


윈도우즈8의 유출본들이 토런트등을 통해 돌고 있고, 다양한 정보들이 공개되고 있습니다. 최근의 유출본에서는 새로이 클라우드 베이스의 세팅 옵션이 밝혀졌다고 합니다.  세팅옵션에서 볼 수 있는 기능은  자주 찾는 인터넷 사이트나 좋아하는 애플리케이션, 컴퓨터 셋팅 값 등을 저장해 다른 컴퓨터에서도 그대로 적용할 수 있도록 하는 기능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구글 크롬의 동기화 기능이 OS레벨에서 구현이 되는 듯 하네요.

하드웨어 적으로는 3D 디스플레이와 WiFi Direct를 지원한다고 합니다. 

Posted by Ray 

[윈도우즈8] USB 부팅 지원한다?

~ 2016 / 2011.04.18 12:42
출처 : http://www.winrumors.com/windows-8-portable-workspace-allows-you-to-run-windows-from-a-usb-device/
 
리눅스에서 이미 USB 메모리에 OS를 담아서 부팅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합니다. 윈도우즈8 또한 비슷한 기능을 제공할지도 모른다고 합니다.
 
 
바로 Portable Workspace Creator 라는 기능입니다.  요구사항을 보니, 윈도우즈8 엔터프라이즈 에디션에서 가능하다고 하네요. 윈도우즈7의 전례를 볼때.. 엔터프라이즈 에디션이 일반 판매가 안된다는 것을 생각하면, 일단은 어디까지나 기업용 솔루션이 아닐까.. 싶습니다. 하지만 쓸 사람은 쓰겠죠.

데모버전에서 이미 확인이 가능하다고 하네요.

 
Portable Workspace를 이용해 윈도 8 데이터를 복사하여 실행시키기 위해서는 최소 16GB 용량의 USB 드라이브가 필요하다고 합니다. 

아직까지 어떤 방식으로 구동이 되는지는 밝혀지지 않았네요. (고스트 같은 이미지파일 형태일지... 아니면, 다른 전용의 방식을 사용할지....)
Posted by Ray 

[윈도우즈8] Metro UI 를 엿볼 수 있는 영상

~ 2016 / 2011.04.18 12:34

토론토에 유출되어 나름 관심을 받았던 윈도우즈8의 데모버전의 빌드는 7850이었습니다


얼마 지나지 않아, 차세대 운영체제의 새로운 빌드로 예상되는 7955 이미지와 영상이 공개되었습니다.  마이크로소프트가 Metro UI라 부르는 윈8의 디자인을 확인 할 수 있습니다.

Posted by Ray 

[윈도우즈8] 관련 공개된 사항들

~ 2016 / 2011.04.04 15:07
출처 : WithinWindows

윈도우즈8 관련 몇몇 스크린샷과 내용들이 공개되었습니다.  
먼저 Welcome Screen 이 변화한다고 하네요..  단순 화면에, 로그인만 가능한 단순한 화면 구성이 오랫동안 쓰였는데요. 이 모습이 바뀐다고 하네요. 

 Welcome Screen, pre-beta Windows 8 builds

화면 구성자체가 윈도우즈폰7 과 비슷한 모양이라고 합니다. 날짜, 요일이 표시가 되고, 배경이미지도 바꿀 수 있다고 하네요. (예전에 XP 썼을때 Welcome Screen 도 바꾸는 트윅들이 있던 것으로 압니다. ㅎㅎㅎ)

또한 MS
 데스크톱용 화면 아니라 다양한 기기별로 이같은 로그인 화면을 맞춤 제공할 것이라고 합니다. 태블릿에는 태블릿에 맞는 로그인 방식을 (예를 들면.. 아이패드의 스크롤이나, 안드로이드의 패턴 로그인?) 제공한다고 합니다. 이는 MS의 태블릿 정책과도 연결이되죠. 이미 TPC 로 XP 시절의 TE(Tablet Edition.... 겁나 무거웠던.. VISTA수준의 무거움을 자랑했던 기억이... 물론 제가 썼던 TPC 가 X41t 였지만. ) 로 태블릿에 접근했었죠. 

윈8의 경우 ARM기반에서도 구동될 것이라고 CES2011에서 밝힌 만큼 MS 는 경쟁사들인 애플과 구글이 모바일 OS 를 기반으로 태블릿에 진출한 것과 다르게 윈도우즈8을 기반으로 태블릿에 진출할 것으로 예측됩니다.  서로의 강점을 기반으로 신규 시장에 진출하는 모습이네요 

또한 오피스 2007 부터 도입된 리본 인터페이스는 윈7에선 그림판등의 일부 프로그램에 적용이 되었는데, 윈8 부턴 탐색기를 비롯한 기본적인 UI로 자리잡을 모양이네요.


탐색기의 기본 UI 입니다. 상단에 리본UI가 적용되었음을 알 수 있죠, 아이콘들이 동그랗게 표시된건, 임시 아이콘인듯 합니다.


오피스의 그것과 동일합니다. alt미 누르면 단축키들도 나오고 말이죠. (Share 버튼이 있네요~ 흠... 네트워크간 공유가 좀더 편해질려나요)


상단에 추가 메뉴가 생기는 (이미지 상에선  Library Tools 가 생기죠? 리본UI의 전형적인 모습이죠)


역시나 전형적인 리본UI 형태입니다.


파일 보기 형식 중 썸네일 보기 선택은 우측하단에서 가능 한 것 같습니다. 



윈도우즈7 에서의 새로운 UI를 매우 마음에 들어했던 지라 윈7을 개령한 윈8도 기대가 큽니다.  개인적으로 골수 애플빠가 아닌지라. (물론 지금은 맥북프로를 사긴 했지만 ㅋㅋㅋ 데스크탑은 윈도우즈 ㅋㅋ 잘쓰는 중 ㅎㅎ) 
Posted by Ray 

OS 설치의 종결자 등장! DOS 5.0 ~ Windows 7

~ 2016 / 2011.03.03 21:12
VMware 상에서 DOS 5.0 에서 시작해서 업그레이드 설치로 Windows7 까지 설치해본 용자가 등장했습니다. (역시 덕후는 양덕이 최강!) Windows 2000 의 경우 업그레이드 설치 옵션이 미지원이어서 그냥 설치를 했다고 하네요. 

OS 순서
 DOS 5.0 -> Win 1.0 ->Win 2.0 ->  Win 3.0 -> Win 3.1 -> Win 95 -> Win 98 -> Win 98se -> Win 2k -> Win XP sp2 -> Vista -> 7


놀랍게도 Doom2 는 윈도우즈 7에서도 이상없이 돌아갔다고 합니다.
그리고 이전 버전들의 윈도우에 들어가있던 기본 어플들이.. 윈7에도 다 남아있고, 구동이 된다고 하네요.. MS도 대단하긴 합니다.


Posted by Ray 

윈도우즈 부팅음 변천사.

~ 2016 / 2007.10.24 17:07



추억의 소리가 많네요

이름도 없는 DOS 컴퓨터(5.25 두개 달려있는) 흑백모니터 (녹색기운이 강한)에 도트 프린터

지금은 한손으로 들고다녀도 큰 무리 없는 듀얼 코어 랩탑.

갭이 너무 크군요. 제가 이녀석을 다루는 능력은 별로 변한게 없는데 말이죠.
Posted by Ray 

국내에서 애플의 위력이 커졌음을 느꼈습니다.

~ 2016 / 2007.09.01 22:51
원래 애플컴퓨터 시절부터 애플 제품을 꾸준히 알아왔고(사용한적은.....) 또 맥관련 커뮤니티에서 구경을 잘하는 편인데, 아이팟 덕분에 요즘에 애플에 대해 많은 사람들이 알기 시작했죠

개인적으로 아이맥과 맥미니의 출시와 인텔 CPU 채용으로 윈도우도 돌아가는지라. 사람들이 더 많은 관심을 갖게 된것 같습니다.

사람이라는 동물이 일단 뭔가 사용할 물건이 생기면 관심이 가게 되어있는지라. OSX 에 관심을 갖는 사람도 늘고 있는 것 같습니다. 그래서 그런지 이런책도 나왔더라고요 수원역 리브로에 놀러갔는데.. 조금 놀랐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내용은 OSX 를 사용하는 입문서 정도의 수준인것 같습니다.
개인적으로 윈도우즈일색의 시장이 많이 바뀌길 바랍니다.
리눅스와 맥, 윈도우가 서로 견재하면서 더 좋은 제품들로 거듭나주길... 바라는 거죠.
Posted by Ray 
Total391,743
Today7
Yesterday123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