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PP 라는 업체가 있다고 하네요
이 회사는 ARM 플랫폼과 x86 CPU를 하나로 묶어 윈도우7과 같은 일반 데스크탑 OS와 크롬OS나 안드로이드와 같은 저전력 OS를 동시에 구동하는 프로토타입을 선보였던 적이 있다고 합니다. 윈도우즈나 OSX 에서 베터리가 얼마 안남았을때, ARM 기반의 안드로이드나 iOS, 크롬 OS 등으로 전환을 하면 좀더 쓸 수 있는 시스템인 것이죠 ( MWC에서 시연된 데모 시스템에서는 슬립 상태의 X86시스템이 구동 중인 ARM시스템보다 많은 전력을 소비할 정도였다고 합니다.)


이 회사가 또다른 재미있는 시도를 했는데요. ODD 를 제거하고, 그자리에 OMAP 기반의 도터보드를 끼워넣어 OSX 와 안드로이드를 왔다갔다 할 수 있게 맥북 프로(이하 MBP)를 개조한것인데요. MBP의 배터리는 크롬OS나 안드로이드를 무려 20~30시간 동안이나 구동할 수 있다고 합니다.  

하단에 엔가젯의 영상을 보면 스위치 버튼을 누르는 순간 OS 전환이 이뤄지죠. (맥 미니에 달아둬도 괜찮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드네요 ^_^;;;)



+ Recent posts